여행상담 : 054-278-8500~1   e-mail : hyundaiair@hanmail.net

 
작성일 : 21-02-17 17:16
청와대 고위관계자는 “인사 과정에서 검찰(윤석열 총장)과 법무부(박범계 장관)의 견해가 달랐고,
 글쓴이 : ror567net           ror567net@gmail.com           https://ror567.net
 
   https://goguma999.com [2]
   https://gamja888.com [2]

조율 과정에서 (신 수석과 박 장관의) 이견이 있었다”면서 “중재를 시도했는데, 조율이 진행되는 중 인사가 발표돼버리니 사의를 표한 것으로 보인다”고 밝혔다.

이 관계자는 춘추관을 찾아 신 수석의 사의 배경을 이례적으로 세세하게 밝히는 한편, ‘민정내부 갈등설’과 ‘백운규 전 산업통상자원부 영장 연관설’을 적극 진화했다. 그만큼 사안을 심각하게 본다는 방증이다. 하지만, 초유의 갈등이 봉합될지는 미지수다. ‘민정수석 패싱’은 아니라는 게 일관된 설명인데, 결과적으로 검찰 인사는 박 장관의 뜻대로 됐다.

 

 


 
 


회사소개 여행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길 고객센터 인트라넷
여행문의 : 054-278-8500 | 팩스 : 054-278-8502 | 메일 : hyundaiair@hanmail.net
상호명 : (주)현대고속관광 | 소재지 : 경북 포항시 북구 중흥로 103 영신빌딩 2층
대표자 : 김길환 | 통신판매업번호 : 제 2016 - 경북포항 - 0496 호 | 관광업신고번호 : 제 2013 - 2호 <사업장정보확인>
사업자등록번호 : 506-81-38546
Copyright ⓒ (주)현대고속관광 all rights reserved